구글 번역시스템을 이용하여 자동 번역중입니다. 번역이 정확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It is under automatic translation using Google translation system. The result may not be accurate.



B형간염

B형간염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간의 염증이 발생하는 질환입니다.
B형간염 바이러스에 감염되면 만성 보유자가 되기 쉽고, 나중에 일부에서 간경화나 간암과 같은 심각한 간질환으로 진행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B형간염의 전파경로

혈액이나 체액을 통해 전염됩니다.

  • 직접적으로 혈액과 혈액의 접촉(예, 수혈), 오염된 주사기 사용
  • B형간염 산모로부터 신생아에게 수직감염
  • 성적접촉
  • 비위생적인 날카로운 기구에 의한 시술(문신기구, 귀걸이, 피어싱)
    ※ B형간염은 일상적인 활동(재채기, 기침, 껴안기, 음식 나눠먹기, 모유수유 등)으로는 전염되지 않습니다.

B형간염의 증상

B형간염은 ‘침묵의 질환’으로 불릴 만큼 자각증상이 없는 것이 특징입니다.
대표적인 증상은 황달(눈 흰자위, 피부가 노랗게 변함)이며, 발열, 두통, 근육통, 헛배 부름(오른쪽 상복부의 불편감 동반)등이 있을 수 있습니다.

B형간염의 치료

급성간염의 치료는 증상을 줄이기 위한 치료가 대부분이고, 만성 B형간염에 대한 효과적인 치료방법은 제한적입니다.

B형간염의 예방법

B형간염 예방접종을 통해 예방할 수 있습니다.

  • 접종대상 : 모든 영유아
  • 접종시기 : 생후 0, 1, 6개월에 3회 기초접종

B형간염 예방접종 시 주의사항

  • 접종을 하면 안 되는 경우
    • 백신의 구성 성분이나 이전에 B형간염 예방접종 후 심한 알레르기 반응이 있었던 경우
    • 접종을 연기해야 하는 경우
    • 급성질환을 앓고 있는 경우는 증상이 호전될 때까지 접종을 연기해야 합니다.

만족도 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평가:
담당자
보건소 보건정책담당 (☎ 055-930-3723)
최종수정일 :
2019.07.31 13:5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