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번역시스템을 이용하여 자동 번역중입니다. 번역이 정확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It is under automatic translation using Google translation system. The result may not be accurate.


Today 합천 열기 닫음
수려한합천 Today
현재 시각 2022.07.02 (토) 오전 08:51
합천 트렌드
  • 준비중
합천 트렌드 바로 가기
# 오늘의 행사
  • 조회중
# 오늘의 소식
  • 조회중

일반현황

현 황

  • 면 적 : 60.57㎢(경지11.76, 임야43.17, 대지0.85, 기타4.79)
  • 인 구 : 1,924세대 3,280명(남1,503명, 여1,777명)
  • 행정구역 : 법정 13리, 행정 35동, 반 65, 자연마을 60
  • 의료복지시설: 11개소(요양원1, 의원3, 치과2, 보건지소1, 진료소1, 약국3)
  • 식품위생업소 : 143(식당58, 휴게음식점22, 이미용업14, 기타49)
  • 수리시설물 : 소류지23, 암반관정21, 양수장10, 보12, 집수암거4

지역특성

  • 기능적 : 미맥 중심에서 농업경영혁신을 통한 시설 채소재배 및 축산업이 발달된 농촌으로 변모
  • 지리적 : 합천군의 남단 관문으로 2개군 4개면이 인접해 교통 요충지로 시장 중심의 상권이 발달된 지역
  • 역사적 : 고려시대 삼기, 가수로 조선 태종때 양현을 합하여 삼가라 명명, 1895년 군이 되었다가 1914년 합천군에 편입 현재의 삼가가 되었다.

연혁

삼가면(三嘉面)은 삼한시대에는 반사해국(半斯奚國 또는 斯二岐國)이란 부족국가의 옛 터이다. 양전리 고분(古墳)에서 출토된 토기들이 삼한시대의 것으로 추정되어 이를 뒷받침해 주고 있다. 고려 때는 삼기현(三岐縣)과 가수현(嘉樹縣)으로 나누어져 있었던 것을 조선 태종 14년(1414年)에 첫 글자를 따 삼가라 불렀다고 한다. 삼기현(三岐縣)은 지금의 대병면(大幷面)이었는데, 삼국을 통일한 신라는 이곳에 삼지현(三支縣)을 설치하였고, 35대 경덕왕이 이곳 지명을 삼기현(三岐縣)이라 고치고 강양군의 영현으로 부속시켰다.
그후 고려 8대 현종 9년(1018년) 에 합천의 속현으로 두었으며 공민왕 22년 (1373년)에 22년에 감무(監務)를 두어 다스렸고, 별호는 마장(麻杖)이라고 했다.
가수현은 신라의 삼국통일 이후 가주화현으로 불렀고, 35대 경덕왕때 강주(진주<晋州>) 관할에 두었다. 고려조 이후부터 삼가현의 현청을 현재의 삼가쪽으로 옮기고 현감을 두었는데, 1914년 합천군에 병합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다. 그 당시 삼가현의 관할은 현재의 삼가와 쌍백면, 가회면, 봉산면 일부와 거창군 신원면, 의령군 봉수면 일부, 대의면 일부였다.
그리고 조선 고종 32년(1895년)에는 현에서 군으로 승격 명실상부(名實相付)한 행정의 중심부가 되었으나 19년만에 다시 면으로 격하되어 옛날의 권위는 찾을 수 없다.


만족도 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평가:
담당자
삼가면 맞춤형복지담당 (☎ 055-930-5873)
최종수정일 :
2021.01.21 16:40:56